with와 함께, with 시리즈 탐구기

목차

이 글은 작성 중입니다.

with문에 대한 연구를 최근 해서 블로그에 글을 썼다.

JS 탐구생활 - with문에 대하여

JS 탐구생활 - 말썽쟁이 with문과 Symbol.unscopables 연대기

그런데 이게 내가 블로그에 글을 쓰거나 무언가를 공부하면서 추구하는 부분을 상당히 잘 달성했다고 생각하고 또 시간과 노력을 꽤나 들였기에 진행 과정을 여기 남긴다.

문제 사례를 보거나 무언가를 배웠을 때마다 완전히 이해하려고 노력하고, 머릿속에서 연결해 보면서 잘 연결이 되지 않거나 미심쩍은 부분을 찾는다. 그리고 완전히 시원하게 해결될 때까지 혹은 더 이상 깊이 갈 수 없을 것 같을 때까지 파고드는 것이다. 그러다 보면 지식과 이해와 PR은 알아서 따라온다.

시작

나는 Javascript의 역사에 관심이 많기 때문에 오래된 Javascript 책이나 자료를 찾아보고는 한다. 그런데 악셀 라우슈마이어의 "자바스크립트를 말하다"라는 책을 읽다가 다음과 같은 문장을 발견했다. with문의 문제에 관해서 이야기하는 섹션이었다.

이것은 사고실험이 아닙니다. 배열 메서드 values()가 파이어폭스에 추가되면서 TYPO3 콘텐츠 관리 시스템의 코드가 엉킨 일이 있었습니다. 브렌던 벤비가 이 문제의 원인을 밝혀냈습니다(http://mzl.la/1jCrXti).

악셀 라우슈마이어 지음, 한선용 옮김, "자바스크립트를 말하다", 248p

이 문장을 보고 나니 궁금해져서 해당 주소에 들어가 보았다. 그러자 책에 서술된 버그에 관한 Bugzilla 리포트 페이지가 떴다. 하지만 처음 볼 때는 맥락을 거의 이해할 수 없었다.

MDN 문서 번역

버그 리포트 페이지의 코멘트들을 읽어 보니 with(values)라는 코드가 문제를 일으킨 듯 했다. 또 연관된 링크과 다른 버그 문서들을 읽어 보니 Symbol.unscopables이라는 잘 알려진 심볼과 연관이 있었다. 이전에 심볼의 용도에 대해 알아본 글에서 이름을 들어본 적은 있었지만 잘 몰랐던 부분이었다.

이 버그 리포트를 이해하려면 withSymbol.unscopables에 대해 알아야 했다. 그래서 먼저 MDN에 있는 withSymbol.unscopables에 대한 문서를 찾아보았다. 개발하면서 실질적으로 쓸 일은 거의 없는 개념에 대한 문서라 그런지 번역은 되어 있지 않았다 (놀랍게도 Array.prototype[@@unscopables]는 번역이 되어 있었다).

그래서 나도 어차피 이해를 위해서는 문서를 여러 번 읽어야 할 것 같아서 이를 번역하였다.

이전에 이미 Javascript: The First 20 Years를 번역하면서 생긴 요령이 있어서 번역은 그렇게 어렵지 않았다. 또한 MDN Web Docs contribution guide같은 공식 가이드도 너무 친절해서 따라하기만 하면 됐다. 이미 앞선 기여자들의 후기와 가이드를 풀어 쓴 글들도 인터넷에 많았기에 PR까지 쉽게 완료했다.

[ko] with 문서 신규 번역, [ko] Symbol.unscopables 문서 신규 번역까지 2개의 PR을 할 수 있었다.

이후 리뷰를 받으면서 리뷰어 분들이 가이드와 함께 나의 의견을 물어보신 부분도 있었는데, 대답하기 위해 공부하면서 내가 원래 이해하고자 했던 부분도 더 정확하게 탐구할 수 있었다.

리뷰된 내용을 고치자 PR이 머지되었다. 나도 많은 도움을 받았던 사이트에 내 흔적을 아주 작게나마 남긴다는 건 뿌듯한 일이었고 원래 하던 탐구에도 큰 도움이 되었다.

MDN 번역 PR

아무래도 가장 진입 장벽이 낮은 기여 중 하나가 문서 번역이고 또 그 중 유명한 게 MDN이었기에 솔직히 누구나 할 수 있다고 생각했던 부분이 있었다. 그런데 고작 지명도 낮은 문서 2개의 번역을 하면서도 꽤 많은 것을 생각해야 했기에 이전의 내 생각이 부끄러워졌다.

번역을 하면서 확실히 문서를 숙지했기에 원래 보던 버그 리포트를 쉽게 이해할 수 있었다. 그걸 기반으로 역사적인 부분들을 조사하여 JS 탐구생활 - 말썽쟁이 with문과 Symbol.unscopables 연대기를 썼다.

MDN 원문에 기여

그런데 그렇게 MDN 문서 번역과 버그 리포트 관련 탐구를 병행하다 보니 이상한 부분을 찾았다. MDN 문서에는 Symbol.unscopablesArray.prototype.keys() 때문에 나왔다고 적혀 있었다. 그런데 아무리 찾아봐도 Symbol.unscopablesArray.prototype.values() 때문에 나왔다는 사실이 계속 확실해졌다.

Symbol.unscopables가 처음 나올 때 keys도 포함되어 있었던 것은 맞다. 하지만 이는 keys(), values(), entries() 배열 메서드가 함께 나왔기 때문이었고 실제로 버그를 발생시킨 것은 values()였다.

물론 내가 모르는 어떤 사정이 있을 수 있다. 그리고 MDN 문서 기여자들은 대부분 전문가들이니 내가 모르는 어떤 막후 사정을 알 수도 있었다. 그래서 해당 MDN 문서에 기여한 사람을 찾아보았다. 하지만 그 분의 레쥬메 등을 보니 with와 관련된 TC39의 논의 등에 참여하거나 막후 사정을 알 만한 사람은 아니라고 예상했다.

그래서 벌벌 떨면서 출처들을 최대한 찾아서, 문서에 틀린 정보가 있다고 이슈를 올렸다. PR을 올려도 되냐는 질문과 함께.

내가 올린 MDN 이슈

'당연히 PR해도 된다'는 댓글이 생각보다 엄청 빠르게 달렸다. 따라서 Symbol.unscopableskeys()가 아니라 values() 때문에 나왔다고 내용을 고쳐 PR을 올렸다.

그런데 리뷰어가 댓글에 재밌을 거 같다면서 이슈에 언급한 컨텐츠를 더 추가할 생각이 있냐고 물었다. 나는 당연히 더 기여할 기회니까 좋다고 하면서, 그런데 그러려면 Array.prototype[@@unscopables] 문서도 고쳐질 가능성이 있다고 했다. 내 맘대로 하랬다.

MDN 이슈에 대한 댓글

그래서 간단하게 내가 조사한 사실을 작성해서 PR을 올렸다. 역시 아주 빠르게 리뷰가 되었고 리뷰를 받아서 PR을 수정하자 이내 머지되었다.

MDN PR 머지됨

비록 사람들이 많이 찾는 내용에 대한 건 아니지만, 프론트에서 그래도 가장 공신력 있는 걸로 평가받는 MDN 문서가 완전한 정보를 제공하도록 도운 것은 크게 기쁜 일이었다.

트위터

이렇게 쓴 글들을 트위터에 올렸더니 어떤 분이 All about the with statement in JavaScript: removing with statements in JavaScript applications이라는 논문을 달아주셨다. JS 관련 문서에 등장하는 얼마 안 되는 한국인인 류석영 교수님이 저자로 참여한 논문이라 흥미가 생겼다.

다행히 12쪽밖에 안 되는 논문이었고, with문을 재작성하는 정적 분석기를 만드는 내용이었다. 주제 자체가 알고 싶었던 내용은 아니었다. 하지만 논문에 나온 사전 조사 부분에 with의 기존 사용에 대한 정리가 있었다. 그래서 이를 참고하여 내가 쓴 글에 추가하였다.